[글로벌 눈] 가장 효과적인 정크푸드 광고 차단기는?

CBSi 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

[글로벌 눈] 가장 효과적인 정크푸드 광고 차단기는?

  • 2022-07-21 15:06:36

읽고 쓰기도 전에 맥도널드 상징을 기억하는 아이들
식품 회사들의 아동 대상 정크푸드 마케팅에 강력한 제재가 필요하다.

인스턴트 식품이나 패스트푸드 등을 가리키는 정크푸드는 열량(칼로리)은 높지만 영양가는 낮은 음식을 총칭한다. 흔히 탄산음료, 과자, 감자 튀김, 햄버거, 핫도그, 아이스크림 등을 떠올리는 데 화학물질과 정제된 성분으로 만든 에너지바나 마트에서 파는 과일주스, 어린이 시리얼, 설탕과 트랜스 지방이 함유된 샐러드 드레싱 등 사실 장 보면서 일일히 영양성분표를 확인하지 않는 이상 우리는 알게 모르게 굉장히 다양한 종류의 정크푸드를 소비하고 있다.  
 
7월 21일은 미국에서 정한 정크푸드의 날(National Junk Food Day)이다.  이 날은 평범한 치팅 데이가 아니라 (너무 어려울 수 있지만)일 년 중 딱 하루만 먹자는 날이다. 정크푸드의 빈번한 섭취는 누구도 예외가 될 수 없는 일관된 결과를 보여준다. 건강에 좋지 않다는 사실을 알면서도 맛있게, 빨리, 저렴한 가격으로 접할 수 있다 보니 많은 사람들이 건강에 미치는 영향에 관계없이 정크푸드를 먹는다.   


#AdEnough ©sustainweb.org

가장 큰 문제는 어린이들이다.  미국의 비정부 기관 Prevention Institute에 보고에 따르면, 식음료 산업은 어린이 대상 마케팅에 연간 약 20억 달러(약 2조 6천억 원)를 지출한다. 기업은 설탕이 든 시리얼 등 정크푸드가 아니라 어린이가 건강을 유지할 수 있는 식품을 마케팅해야 하는데, 식품, 음료 및 체인 레스토랑 산업은 아이들을 타겟으로 집중적인 정크푸드 마케팅을 하고 있다.  

3세 어린이의 69%가 강력한 광고 덕분에 읽고 쓰기도 전에 맥도날드의 상징인 '황금 아치'를 인식한다. 아이들이 휴대폰, 버스 정류장, TV, 소셜 미디어에서 정크푸드 광고의 표적이 되고,  3명 중 1명이 비만이나 과체중으로 분류된다.  

아이들은 매일 평균 10개 이상의 식품 관련 광고를 보는데 주로 지방, 설탕 또는 나트륨 함량이 높은 제품에 대한 것으로 대부분(79%)은 섬유질이 적다. 관련 연구에 따르면 어린이들이 식품 광고가 있는 텔레비전 콘텐츠에 노출되면 식품 광고가 없는 콘텐츠에 노출된 어린이보다 45% 더 많은 음식을 소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어린이들이 건강에 해로운 식품의 판촉에 노출된 지 5년이 지난 후에도 과일, 채소 및 통곡물을 덜 구입하지만 패스트푸드, 튀긴 식품 및 설탕이 첨가된 음료의 소비는 증가한다는 사실도 드러났다.


미국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현재 추세가 계속된다면 2050년까지 미국 성인 3명 중 1명이 당뇨병에 걸릴 것으로 전망한다. 2030년까지 열악한 식단과 활동 부족으로 인한 의료 비용은 8,600억~9,560억 달러가 될 것이며, 이는 전체 의료 비용의 15.8~17.6%를  차지할 것으로 추산된다. 이제는 대형 식품 회사에 맞서 우리 아이들의 건강을 보호해야 할 때이다.
  

        #ADENOUGH ©sustainweb.org


영국도 정부의 아동 비만 전략에 맞춰 2018년 비영리 자선 단체 Sustain의 Children's Food Campaign과 유명 셰프인 Jamie Oliver이 함께 아동 대상의 정크푸드 마케팅을 억제하기 위한 #AdEnough 캠페인을 실시했다.  #AdEnough 소셜 미디어 캠페인은 토요일 밤 TV 쇼 중 피자와 탄산 음료, 광고판 및 스포츠 후원 등에 아이들이 좋아하는 만화, TV 및 영화 캐릭터가 과자, 케이크, 비스킷 및 건강에 해로운 패스트푸드를 마케팅 하는 데 사용되는 것을 멈춰야 한다고 주장했다. 캠페인은 아이들이 사용할 수 있는 유일한 효과적인 광고 차단기를 상징하기 위해 눈을 가리고 셀카를 찍고, #AdEnough 해시태그를 사용하여 소셜 미디어에 게시하여 대중에게 캠페인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저녁 9시 이전 염분, 지방 또는 설탕 함량이 높은 음식과 음료에 대한 TV 광고 금지/ 학교 외부,  소셜 미디어, 광고판, 버스 정류장, 스포츠 경기장에 광고 제한/정크푸드 홍보 위해 만화 캐릭터와 유명인 사용 금지/구매 장려하는 저렴한 판촉물 금지 등으로 정부는 2030년까지 아동 비만을 절반으로 줄이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서호주(Western Australia)에서도 2021년 스포츠에서 정크 푸드 및 음료 금지를 위한 디지털 캠페인 <크리켓에서 정크푸드 퇴출(Letś Get Junk Food Out Of Cricket)>을 시작하여 대중들에게 스포츠에서 정크푸드 및 음료 마케팅의 적절성, 특히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미치는 영향을 고려하도록 촉구한 바 있다. 스포츠는 호주인, 특히 어린이와 청소년의 건강과 웰빙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엄청난 잠재력을 가지고 있으나 실제로 엘리트 스포츠는 정크푸드 및 음료 브랜드 및 제품을 홍보하고 광고하는 데 사용된다. 스포츠에서 정크푸드 및 음료 마케팅은 어린이와 청소년을 대량의 정크푸드 및 음료 광고 콘텐츠에 노출 시킨다. 정크푸드 및 음료 마케팅은 토너먼트 로고, 유니폼, 경기장 및 스코어 보드를 포함한 모든 곳에서 나타나며, 팀이나 스포츠 또는 선수에 대해 가지고 있는 긍정적인 연상을 사용한다.  이를 통해 정크푸드와 음료 제품을 건강한 생활 방식의 일부인 것처럼 보이게 하려는 것이다.  

Letś Get Junk Food Out Of Cricket ©cancerwa.asn.au


아동에 대한 정크푸드 마케팅은 어린이들이 건강에 해로운 제품을 선택하도록 조장하고 건강한 식생활 메시지를 훼손한다. ​정크푸드 마케팅은 아이들이 받는 건강한 식생활에 대한 모든 메시지와 모순되며, 더 나은 음식을 선택할 수 있는 능력과 건강하게 먹이려는 부모의 노력을 약화 시킨다. 아이들이 정크푸드 광고에 노출되는 것을 최소화하고 더 건강하게 먹도록 꾸준하게 설득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본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BS M&C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 All rights Reserved.

CBSi 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