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사장님~일회용품은 제발 한번만 쓰세요!

CBSi 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

[눈] 사장님~일회용품은 제발 한번만 쓰세요!

일회용 장갑, 다목적 사용
코로나와 식중독으로 식품 위생과 안전 주의해야
일회용은 용도에 맞게 딱 한 번만


여러분 여행 갈 때, 소풍 갈 때 김밥 사서 가보신 적 있으시죠?
김밥을 쌀 때는, 위생장갑을 착용하고 마는 게 보통입니다. 

왼쪽부터 위생 장갑 끼고 김밥 마는 모습, 계산하는 모습, 물티슈로 테이블 닦는 모습.  모션엘리먼츠 출처 
일회용품, 다목적 사용

그런데, 일부 김밥집과 음식점에서는 일회용 장갑을 낀 채로 계산하는 경우가 빈번합니다.
그리고 다시 그 장갑으로 김밥을 말기도 합니다. 잠깐 장갑 벗고 계산하고, 다시 장갑 끼고 김밥을 만들면 되는데 그 과정이 번거로워서일까요? 

또한, 일부 음식점에서 손님이 먹고 남은 물컵을 테이블에 쏟고, 행주로 닦는 모습을 여러 번 본 적이 있습니다. 더 나아가, 손님이 쓴 물티슈로 테이블을 닦기도 합니다.

공공소통연구소 이종혁 소장(광운대 교수)는 "코로나 19로 장갑 착용하고 테이블 닦는 것이 일상이 된 상황에서 위생을 위해 사용하는 일회용품이 부메랑이 되어 위생의 사각지대를 만들고 있다"면서 "일회용품을 줄여야 하는 시기에 일회용품을 한번만 사용하자는 메시지는 역으로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는 것이 위생에 더 효과적일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한 것"이라고 했다.  

코로나19로 위생이 중요해지고 최근 음식점에서 식중독 위험도 빈번해짐에 따라 
더더욱 식품 위생과 안전에 만전을 기울여야 할 때입니다.

사장님~일회용품은 용도에 맞게 딱 한 번만 써주세요!

본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BS M&C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 All rights Reserved.

CBSi 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