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이달의 새로운 맛? 지구는 녹는중

CBSi 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

[눈] 이달의 새로운 맛? 지구는 녹는중

지구온난화 가속화 진행
알프스 빙하 녹아 인기 탐방로 통제
에어컨 적정온도 25~28℃


*매년 여름이 되면 나오는 이야기입니다. 그러나 중요한 일이기에 다시 상기해봅니다.

에어컨을 트는 만큼 우리 지구는 녹고 있습니다.
이대로 간다면, 지구가 그대로 남아있어질 수 있을까요?

지구에서 일어나는 이상한 변화들

최근 지구온난화의 영향으로 지구에서 이상한 변화들이 포착되고 있습니다.
지난달 31일(현지 시각)에는 알프스산맥의 빙하가 지구 온난화로 인해 녹아내리면서 인기 탐방로가 속속 통제되고 있습니다.

더 나아가, 인도는 1901년 기상 관측 시작 이래 121년 만의 최고 기온을 나타냈는데 인도의 반다 지역은 4월 최고 기온이 47.4℃를 기록했습니다.

프랑스의 낭트는 42℃까지 치솟고, 독일 뒤스부르크의 최고 기온은 39.3℃, 네덜란드의 마스트리흐트는 39.5℃까지 올랐습니다.

에어컨 적정온도를 25~28℃

캠페인 저널리즘 [눈]에서는
우리가 지구를 위해 일상에서 실천할 수 있는 일을 제안하고자 합니다.

여름철 너무 덥더라도,
에어컨 적정온도를 25~28℃로 설정하여
에어컨과 선풍기를 함께 가동하면 어떨까요?

에어컨 가동하는 모습. 클립아트코리아 출처
에너지이용 합리화법에 따르면, 
국내 냉방 온도 권장기준을공공기관 28℃ 이상, 호텔 및 은행 등 26℃ 이상,
백화점, 대형마트, 공항 등 25℃ 이상으로 권장하고 있습니다.

지구가 녹으면 안 되잖아요~

본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BS M&C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 All rights Reserved.

CBSi 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