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먼트] 니가 왜 여기서 나와?... 헬멧의 제자리는?

CBSi 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

[모먼트] 니가 왜 여기서 나와?... 헬멧의 제자리는?

내동댕이쳐진 공유킥보드 헬멧... 불편하다고 안전은 뒷전?
전동킥보드, 자전거 탈 때 안전모 착용 안 하면 불법

아파트 계단에 버려진 공유킥보드 헬멧. '사용 후 제자리에'라고 적혀있다. ⓒ눈 유보리 PD 
집에 가는 길에 아파트 계단에서 발견한 버려진 공유킥보드 헬멧. 헬멧에 '사용 후 제자리에'라고 적혀있습니다. 오늘 이 헬멧의 제자리는 여기였을까요? 킥보드와 헬멧은 짝꿍인데 왜 킥보드는 타고 가버리고 헬멧은 덩그러니 놓고 갔을까요? 우리는 종종 상가 건물 앞이나 아파트 계단, 길거리, 쓰레기 버리는 곳 근처에서 버려진 헬멧을 볼 수 있습니다.

전동킥보드는 바퀴가 작고, 무게중심이 높은 만큼 작은 도로 요철에도 넘어지기 쉽습니다. 사고 발생 시 머리와 얼굴 부상이 제일 심하기 때문에 헬멧 착용은 반드시 필수입니다. 헬멧은 부상 위험을 낮춰줍니다.

ⓒ한국교통안전공단
개인형 이동장치(Personal Mobility; PM)를 운전할 때는 안전모(인명보호 장구)를 반드시 쓰도록 하는 개정 도로교통법이 시행된 지 1년이 넘었습니다. 전동킥보드를 탈 때 헬멧을 쓰지 않으면 범칙금 2만 원이 부과됩니다. 모든 자전거 운전자 또한 2018년부터 헬멧을 의무적으로 착용해야 합니다.

하지만 전동킥보드나 자전거를 탈 때 헬멧 쓰는 사람 보셨나요?

안전모 미착용한 자전거, 전동킥보드 운전자들 ⓒ눈 영상캡처 
자전거 헬멧 착용 의무화가 시행된 2018년, 서울시 공유자전거 ‘따릉이’가 안전모 무료 대여 서비스를 운영했는데 3%라는 저조한 이용률과 헬멧 착용 의무화 반대가 88%에 이른다는 설문조사 결과를 남기고 서비스는 사라지게 되었습니다. 

지난해 헬멧 착용 의무화 시행 후, 공유킥보드 이용률이 반토막 나기도 했습니다. 이에 일부 공유킥보드 업체들은 헬멧 규제에 발맞추어 헬멧 구비에 책임을 지겠다고 나섰으나 현재 전국 30여 개 공유킥보드 업체 중 공유헬멧을 제공하는 업체는 5개 정도에 불과했습니다. 

공유헬멧 제공하는 킥보드 업체. 왼쪽부터 뉴런, 하이킥, 알파카, 지쿠터, 씽씽.
업체들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안전모 착용률은 많이 증가하지 않았습니다. 한국교통안전공단이 지난해 도로교통법 개정법 시행 전·후 전동킥보드 이용 실태를 발표했는데, 안전모 착용은 시행 전 4.9%에서 시행 후 준수율이 11.2% 증가했음에도 16.1%에 그쳐 가장 취약했습니다. 특히 공유킥보드의 안전모 착용률은 시행 후 2.9% 정도로 처참한 수준이었고, 6명 중 5명은 안전모를 착용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개인형 이동장치 관련 법 개정 전·후 이용 실태조사('21.6.10) ⓒ한국교통안전공단
경찰청에 따르면 지난해 개인형 이동장치(PM) 단속 건수 가운데 안전모 미착용이 전체의 79.6%였습니다. 경찰에 적발되지 않은 사례를 고려하면 헬멧 없이 전동킥보드를 이용하는 사람은 훨씬 더 많겠죠. 업체에서 헬멧을 제공하는데도 왜 이용자는 착용하지 않을까요? 

일단 이용자들은 누가 썼는지도 모르는 헬멧을 쓰기 꺼리고, 비나 미세먼지에 노출된 헬멧의 위생 상태를 지적하며 헬멧을 쓰지 않기도 합니다. 그렇다면 개인 헬멧을 구비해서 다니면 될까요? 하지만 이용자들은 언제 어디서 이용할지 모르는 헬멧을 항상 휴대하기 번거롭다는 의견입니다. 헬멧이 크고 무거워서, 혹은 머리스타일이 망가지기 때문, 또는 덥고 답답하기 때문이라는 이유도 대곤 합니다. 

그렇지만, 이래도 안 쓴다고요? 

헬멧을 꼭 써야 하는 이유. 헬멧의 중요성을 알 수 있는 트위터, 레딧 게시물.
자동차 탈 때 안전벨트를 불편해서 안 하나요?
오리배 탈 때 구명조끼를 불편해서 안 입나요?

안전벨트, 구명조끼, 헬멧 같은 보호 장비를 착용해야 하는 데에는 이유가 있습니다. 바로 소중한 운전자의 안전을 위해서입니다. 운전자, 보행자 모두가 안전한 도로를 만들기 위해 최소한의 안전장치인 안전모를 불편하더라도 반드시 착용해야 합니다. 

너무나도 당연한 것을 캠페인 해야 하는 상황이 왔습니다.
안전모는 생명을 담는 그릇입니다. 
헬멧의 제자리는 운전자의 머리 위입니다.

본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BS M&C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 All rights Reserved.

CBSi 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